Going home

이런 저런... 2011.12.12 20:45
집으로 가는 길

김윤아의 Going Home을 듣는다. 오늘 회의에서는 큰 실망을 느꼈다. 그런데 왠지 그럴 것 같았다. 그리고 내년에는 아마도 오늘보다 더 실망할 것 같은 예감이 든다.

그래도 김윤아가 위로해 준다. Going Home. 퇴근 길에 듣기 좋은 노래다... 음 아니다. 나와 일면식도 없는 사람 말고 내가 아끼는 사람이 해 주는 위로를 듣고 싶다. 추워서 그런가 확실히 외로움을 부쩍 타는 듯.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신고

'이런 저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실소  (0) 2012.12.20
새벽  (0) 2012.05.15
Going home  (2) 2011.12.12
감기  (0) 2011.12.10
추위  (0) 2011.12.10
퇴근길  (5) 2011.02.22
Posted by Lbi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