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주'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3.23 Only When I Sleep.. (2)
"가희의 피 냄새."

한석규의 나레이션으로 들은 그 말이 배우 이은주를 생각하면 항상 먼저 떠오른다. 그 말이 떠오르고 나서야, 이은주의 얼굴이나 이미지가 떠오른다. 출근길 한시간을 약간 넘는 시간동안 계속해서 이은주가 부른 "Only when I sleep"이란 노래를 들었다. 파스텔톤으로 기억되던 이은주의 이미지가, 어느 순간 검고, 붉고, 피처럼 끈적거리고, 지하의 어둠 사이에 얼굴만 창백히 떠오르는 이미지로 변한 것은 그 영화, "주홍글씨"를 보고 난 이후였다. 음침하고, 위험한 듯한, 그리고 한없이 가여운.

"나 힘든 거 싫어. 나 좀 죽여 줘."

"주홍글씨"에 출연했던 배우들을 보면, 늘 이은주의 얼굴이 겹쳐서 보인다.

'이런 저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사 완료  (0) 2010.06.19
또 이사해야 하나...  (0) 2010.05.06
Only When I Sleep..  (2) 2010.03.23
귀찮음  (0) 2010.01.28
보름만에...  (3) 2010.01.19
잔업  (0) 2010.01.04
Posted by Lbird
TA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