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1.04 잔업

잔업

이런 저런... 2010.01.04 18:54

개심사행은 파묻혀 죽을 것 같은 눈 때문에 아무래도 취소해야 할 듯 싶다. 여행이라 이름 붙이기는 좀 부끄러워도 어디 콧구녕에 바람이라도 쐴라캤드만, 괜히 추운데 얼어죽으면 큰일이다 싶다. 아무리 낮은 곳에 있어도 거긴 산이니깐.

 

점심 조금 전의 시간부터 지금까지 아래아한글과 엑셀과 어도브리더와 음음... 또 뭐랑 놀았더라. 암튼 잔업처리하고 있었다. 그냥 애초에, 어디 다른 데 논문을 내는 건 무리가 아니겠냐고 말했더라면 좋았겠다는 생각이 든다. 그래도 어쩌냐. 쓰기로 했으니 써야지. 근데, 영어로 써 놓은 거 우리말로 다시 쓰면서 살펴보니, 이거이거 오탈자도 무지하게 많고, 비문도 많고 엉망이다. 아무리 날림으로 썼다지만 졸업 논문이 이 따위라니. 차라리 걍 애초에 우리말로 쓸 걸. 그러면 그냥 주욱 긁어서 조금만 수정하고 보완하면 빨리 끝났을텐데.

 

누가 여러번 그랬다. 일부러 세상을 힘들게 사는 것 같다고. 오늘은 나도 그 말에 동의하고 싶다. 저 한 꺼풀 안 쪽에서는 "아니야, 아니야!" 하고 있지만, 그 놈 입을 좀 틀어막고 싶다. 그나저나 먼 데 있는 절 마루에 앉아서 뼈 시린 바람 맞으면서 노트에 낙서나 하고 오마...하던 계획이 기상 관측사상 초유의 폭설로 인해서 물 건너 가 버려서 쫌 아쉽다. 날 풀리고 꽃 피는 봄이 오면 그 때나 생각해 봐야지.

'이런 저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귀찮음  (0) 2010.01.28
보름만에...  (3) 2010.01.19
잔업  (0) 2010.01.04
개심사행  (0) 2009.12.28
짐정리 1  (7) 2009.12.20
놀라 잠이 깨기  (0) 2009.12.13
Posted by Lbir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