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회'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3.13 복구 계획 (4)

복구 계획

이런 저런... 2009.03.13 23:58

날이 갈 수록 예전에 잃어버린 것들이 안타깝다. 얼마 전에 neoworld 게시판 글들을 일부 발굴한 이후에 더 심해지는 것 같다. 몇 년 전에 티스토리로 옮겨 오면서 싸 들고 온 짐들 중에서 시간이 지나면서 지워버린 글들을 복구할 생각을 하고 있는데, 이게 좀 귀찮은 일이 됐다. 그 당시야 다시 볼 마음이 없어서 지우는 것인지라, 지우는 글들을 따로 보관할 생각은 당연히 하질 않았다. 그러다 보니 예전에 백업해 놓은 티스토리 데이터(xml로 돼 있음. 구조는 파악하기 어렵지 않음. 예전에 이사할 때도 들여다 봤었음. 오케이. 굳~!)에서 지금은 지워진 글들만 따로 추려내는 것이 주된 일거리다.

어쨌거나 xml 다루는 일이 늘상 하는 익숙한 작업은 아니라서 점심 먹고 커피 한잔 마시는 동안 처리할 수는 없는 일이겠지. ^^

버리는 것에 대한 거부감. 그리고 버리고 난 후에 닥쳐오는 후회. 그런 것들이 결국은 일거리로 돌아온다. 이건 아마 평생 떨쳐내지 못할 고질병이 될 것 같다. 경우에 따라서는 완전히 비워내는 것도 필요한 일이겠지만, 사실 그것도 그리 성공하기 쉬운 것은 아니다. 잊겠다고 생각하는 것 자체가 실상은 잊지 못하고 있다는 증거가 되는 법이다. 비워내는 것도 어렵고, 없애고 나서 다시 찾는 것도 어렵다. 그렇다면 커다란 창고에 그냥 쓸어 넣고 없어지거나 말거나 내버려 두는 것이 제일 좋은 건지도 모르겠다. 물론, 그런 커다란 창고가 있을 때 얘기겠지만. 차선책이라면, 인간의 뇌를 믿고, 잊혀질 것이라면 어찌해도 잊혀질 것이고, 잊혀지지 않을 것이라면 어찌 발버둥을 쳐도 잊혀지지 않을 것이라는 것을 받아들이는 것이겠지. 그리고 그냥 현재에 충실하게 사는 것이겠지. 그런데 그것도 그리 쉬운 일은 아니다. 현재만 바라보고 살 수는 없는 거다. 인간이니까.

어렵다 타령 뿐이네. 사실 사는 것 자체가 어려운 일이다. 살면서 어려운 것이 어디 한두가지인가.

'이런 저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년... 5년...  (0) 2009.03.24
토요일 낮에...  (0) 2009.03.15
복구 계획  (4) 2009.03.13
바람  (2) 2009.03.13
월요일 아침  (0) 2009.03.09
파일 뒤지다가  (0) 2009.03.06
Posted by Lbird
TAG